18일 전당대회 2287명 대표 선출, 조선족 9명

0 260

중 18일 열릴 전당대회 2287명 대표 선출, 조선족 9명 

홍순도 기자 | 기사승인 2017. 09. 30.  

 

각계 각층의 공산당원 망라

중국 공산당이 다음 달 18일 열리는 제19차 전국대표대회(19대)에 참석할 2287명의 대표 선출을 마무리했다. 이둘 중에는 조선족도 9명 포함돼 있다. 남성이 4명, 여성이 5명이다. 이례적으로 여성이 더 많다. 

 

베이징칭녠바오(北京靑年報)를 비롯한 중국 언론의 30일 보도에 따르면 이들 2287명은 전국 단위별 대표대회와 회의를 거쳐 선출된 대표들로 전원이 공산당 당원이다. 5년 전에 열린 18대에 비하면 3명 늘어났다. 

 

이와 관련, 공산당은 “당내 민주주의와 민주집중제 원칙에 따라 엄격한 선거 과정을 거쳐 대표를 뽑았다”면서 “대표들은 당 중앙이 정한 규정에 부합한다. 각 분야에서 우수한 소질을 갖췄다”고 덧붙였다. 또 대표성을 갖추기 위해 당 간부, 기층 당원, 소수민족 당원, 여성 당원을 골고루 선출했을 뿐 아니라 활동 분야 역시 경제, 과학, 국방, 교육, 사법, 문화에 등 고루 분포돼 있다고 설명했다.

 

이들은 19차 당 대회에서 중앙위원회 및 중앙기율검사위원회 위원에 대한 임면권을 행사한다. 동시에 업무보고를 청취, 심사할 뿐 아니라 대회에서 통과된 노선, 방침, 정책을 감독한다. 공산당의 지도사상과 강령, 노선, 방침, 정책 등역시 결정한다.

 

당연히 시진핑(習近平) 당 총서기 겸 국가주석과 리커창(李克强) 총리 등 당정의 주요 지도자들은 전원이 대표 명단에 포함돼 있다. 

 

9명의 조선족 대표들 중에서는 올해 27세의 김혜경 대표가 단연 눈길을 끈다. 톈진(天津) 대표로 선출돼 대회에 참석할 예정으로 있다. 톈진재경대학을 졸업하고 현재 은행원으로 근무하고 있는 재원으로 향후 크게 두각을 나타낼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홍순도 베이징 특파원 mhhong1@asiatoday.co.kr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295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7일전 40
1294 2018년 중로청소년문화예술관광절 연길서 개막 03.28 85
1293 연길-대련-남경 항공선 25일 개통 03.08 144
1292 연변, 대형 관광단지로 변신중, 올 목표 2400만명 접대, 관광 총수입 670억 실현 02.28 162
1291 제13기 전국인대 대표에 조선족 12명 02.26 154
1290 연변, 올해 투자규모 1억원 이상 대상 297건 실시 02.15 158
1289 음력설기간 연길-청도 항공편 증가 02.02 168
1288 훈춘-마하린노 철도 정상화 운행에 진입 01.25 172
1287 연변 인재 영입 프로젝트 새 활력 주입 01.04 242
1286 연변, 올해 430개 중점대상 실시 - 억원 이상 대상 305개 12.28 231
1285 훈춘 수산물 ‘해상 비단의 길’ 거쳐 한국에 운송 12.19 230
1284 연변⇄장춘 고속철도, 장춘룡가공항역 거치게 된다 12.13 218
1283 녕파시정부 연변 빈곤탈피 도와나서 12.05 200
1282 연길-천진 직항로선 31일부터 개통 10.24 272
열람중 18일 전당대회 2287명 대표 선출, 조선족 9명 10.20 261
1280 훈춘, 대상건설에 가속도…‘새 국면’에 돌입 09.21 236
1279 화룡국제하프마라톤대회 성황리에 09.12 274
1278 [자치주 65돐]제1회 연변·조선족문화관광축제 성대히 개막 09.04 272
1277 화합의 10년, 100년의 부흥을 꿈꾸다 09.04 272
1276 천애지각 연변인, 함께 고향궐기에 나섰다 08.31 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