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춘-마하린노 철도 정상화 운행에 진입

0 304

 

훈춘-마하린노 철도 정상화 운행에 진입 

대 로씨야 경제무역통로 확장

연변일보 날짜  2018-1-24


20180124161011.JPG

 

일전 주방도구, 크림차,마른김,정미기,알루미니움박 등 화물들을 가득 실은 전용렬차가 훈춘통상구를 통해 순조롭게 입국하였다. 이로써 훈춘-마하린노철도는 처음으로 “훈춘-자루비노-부산”항로 컨테이너 수입화물 운송업무를 취급하게 되였다. 한국제 주방도구,크림차,마른김,정미기,알루미니움박 등 여러 가지 화물들이 포함된 이번 운송화물 총가치는 44.2만딸라이며 총운수량은 153.4톤이다.


앞서 “훈춘-자루비노-부산”항로를 통해 운송된 화물은 로씨야 자루비노항에서 도로를 통해 중계운송을 해왔다.  2017년 12월1일,메드베데브총리가 체결한 로씨야련방 732호법안을 시달하기 위해 훈춘-마하린노철도 통상구에서 모든 종류의 컨테이너 국경통과화물을 발전시키기로 했다. 아울러 로씨야련방발전부에서 반포한 유관 세칙은 훈춘-마하린노철도 과경 컨테이너의  구체 통관세칙을 보다 명확히 했다. 이로써 법률적 측면으로부터 그동안 훈춘-마하린노철도가 석탄,목재 운송에만 막혀 발전이 제약을 받던 병목문제가 해결되였다. 이 법안은  2017년 12월 10일부터 정식 실시되였다. 료해에 의하면 철도운수는 이전의 도로운수에 비해 4시간정도의 시간을 절약할수 있다고 한다.


장춘해관에 따르면 2017년 12월 16일에 199.35톤의 랭동해산물,메주 등 6개 품종 화물을 실은 9개 컨테이너가  “훈춘-자루비노-부산”항로를 거쳐 한국에 운송되였다.이번에 처음으로 여러품종의 컨테이너 항선화물이 훈춘-마하린노철도를 거쳐 훈춘에 운송되는것은 “훈춘-자루비노-부산”항선이 다품종 화물 왕복 운송을 실현하고 훈춘-마하린노철도가 정상화 운행으로 한발작 더 다가가 우리 성 대 로씨야 경제무역통로가 일층 확장되였음을 표징한다.


현진국 기자 리현 실습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320 ‘연길-위해-녕파’항로 30일 정식 개통 3일전 42
1319 국경절련휴 주내 관광객 248만명 관광수입 19.29억원 관광객수 15.72% ⬆ 10.09 128
1318 요하현 령남조선족촌에 '동북항일련군 제7군 진렬관' 개관 09.29 211
1317 조선족 첫 전국 민속행사 2018중국료녕심양조선족민속문화절 심양서 09.25 205
1316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09.18 236
1315 장백조선족자치현성립 60주년 경축 09.17 215
1314 훈춘 대박 조짐... 러시아와 '두 고속철, 두 항구, 두 도로' 협력 추진 09.13 209
1313 전국 최대규모의 조선족민속문화절 심양서 열린다 09.05 212
1312 2018 중국 연길·두만강지역 국제투자무역상담회 개막 08.29 187
1311 연길·두만강상담회 성과 풍성 09.03 195
1310 문화관광도시 도문, 풍성한 축제 잇달아 08.28 149
1309 2018 룡정 제9회 ‘중국조선족 농부절’ 곧 막 올린다‘ 08.24 168
1308 녕파 의료전문가들 연변에서 사심없이 기여 08.16 155
1307 ‘2018 중국 두만강문화관광절’강육항, 구련옥, 아리랑그룹을 한자리에서 만난다 08.13 126
1306 특화한 관광 브랜드로 훈춘을 세계에 알린다 08.08 183
1305 환일본해(동해) 거점도시 회의 훈춘서 - 지역간 합작 심화키로 08.07 189
1304 연변국태 신에너지 자동차 대상 정초 - 2019년에 시험생산 예정 08.03 207
1303 연변.매주 축구 친선도시 결성 07.31 228
1302 룡정시비암산문화관광풍경구 건설공사 순항중 07.20 495
1301 녕파시 연변지원 올해 82개프로젝트 4.05억원 투자 계획잡아 07.09 6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