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변, 대형 관광단지로 변신중, 올 목표 2400만명 접대, 관광 총수입 670억 실현

0 417

 

연변, 대형 관광단지로 변신중

올 목표 2400만명 접대, 관광 총수입 670억 실현

날짜  2018-2-28

20180228102843.jpg

우리 주가 전역관광 전면 추진에 힘입어 전 주가 하나의 풍경구로 이어지는 대형 관광단지로 변신중이다. 


27일, 주관광발전위원회에서 입수한 데 따르면 올해 우리 주에서는 ‘관광흥주’대회에서 확정한 관광발전 정위와 주정부 사업보고의 총체적 요구에 좇아 올 한해 관광객 2400만명을 접대하고 관광 총수입 670억원을 실현할 목표를 내걸었다.


상기 목표 실현을 위해 우리 주에서는 우선 ‘주당위, 주정부의 전역관광을 크게 발전시켜 관광흥주를 추동할 데 관한 실시의견’을 견결히 관철하고 시달을 틀어쥐고 책임분공을 명확히 하고 독찰검사를 강화할 방침이다.


한편 전역관광을 둘러싸고 ‘연변 전역관광 발전계획’을 다그쳐 편성해 전 주를 하나의 큰 풍경구로 간주하고 체계적으로 기획하고 총괄적으로 계획하며 전반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관광브랜드 창출에서 ‘자연풍광, 민속풍정, 변경풍모, 빙설운치, 홍색풍채’의 5대 특색자원 우세에 립각해 ‘아름다운 중국·산뜻한 연변’ 브랜드를 힘써 창출한다.


‘관광+’ 3년 행동계획을 실행해 관광업을 ‘농업, 공업, 봉사업, 문화, 림업, 대외개방, 체육’ 등 계획과 심층적으로 융합시킨다.

관광체제 혁신에서는 연변 문화관광홀딩스 설립을 탐색하고 관광발전기금을 설립해 관광 기존 자원을 활성화시키며 우리 주 관광업의 건전하고 가지속적인 발전을 추동하게 된다.


한편 올해 우리 주에서는 전문자금 5000만원을 내여 우리 주 전역관광 발전을 지지하게 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현진국 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328 길림성정협 조선족위원들의 목소리 들어본다 01.31 116
1327 철령시조선족설맞이문화행사 풍성 01.24 160
1326 연길공항 지난해 151만명 수송,지난해 동기 대비 7.18% 증가 01.08 300
1325 2018 제7회 광동성조선족민속축제 열려 01.04 383
1324 “2018중국10개우수 빙설관광도시” 연변주 입선 12.26 391
1323 무순시조선족 개혁개방 40주년 경축 및 시조협 7기3차 회원대회 개최 12.24 453
1322 ‘연길-연태-남창’ 항로 16일 정식 개통 12.06 403
1321 천진시조선족친목회, 석류씨처럼 단단히 뭉쳐 민족의 미래와 발전 도모 12.05 325
1320 ‘연길-위해-녕파’항로 30일 정식 개통 10.19 390
1319 국경절련휴 주내 관광객 248만명 관광수입 19.29억원 관광객수 15.72% ⬆ 10.09 381
1318 요하현 령남조선족촌에 '동북항일련군 제7군 진렬관' 개관 09.29 462
1317 조선족 첫 전국 민속행사 2018중국료녕심양조선족민속문화절 심양서 09.25 416
1316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09.18 390
1315 장백조선족자치현성립 60주년 경축 09.17 365
1314 훈춘 대박 조짐... 러시아와 '두 고속철, 두 항구, 두 도로' 협력 추진 09.13 409
1313 전국 최대규모의 조선족민속문화절 심양서 열린다 09.05 390
1312 2018 중국 연길·두만강지역 국제투자무역상담회 개막 08.29 330
1311 연길·두만강상담회 성과 풍성 09.03 340
1310 문화관광도시 도문, 풍성한 축제 잇달아 08.28 312
1309 2018 룡정 제9회 ‘중국조선족 농부절’ 곧 막 올린다‘ 08.24 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