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0 200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날짜  2018-4-16

 

20180416101128.jpg 

 

국가 ‘13.5’ 계획에 편입된 ‘심양-가목사’ 고속철의 중요한 구성부분인 길림성 경내 ‘돈화-백하’ 고속철이 최근 정식으로 시공에 진입했다.

 

‘돈화-백하’ 고속철은 돈화시에서 출발하여 안도현을 경유해 이도백하진까지 간다. 전체 길이는 113.5㎞, 설계시속은 250㎞, 건설기간은 4년이다. 전 구간의 렬차역은 돈화역, 돈화남역, 영경역, 장백산역 등 4개이다.

 

새로 건설되는 장백산역은 국가자연보호구, 국가 5A급 관광풍경구로 확정된 장백산 복지에 위치해 있다.

‘돈화-백하’ 고속철이 개통되면 돈화로부터 백하까지의 구간에 직통 렬차가 없던 력사에 종지부를 찍게 되는 동시에 연선 도시가 직접 고속철시대에 진입하게 된다.

 

‘돈화-백하’ 고속철은 ‘장춘-훈춘’ 려객전용선의 남쪽 방향으로 뻗는 연장선으로서 계획중에 있는 ‘심양-백하’ 전용선, ‘사평-통화’ 전용선과 함께 길림성 동남부의 ‘고속철 환선’을 구성하면서 건설중에 있는 ‘북경-심양’ 고속철과 련결되여 동북지역에서 전국 각지로 향하는 빠르고도 효과적이며 편리한 고속철망을 이루게 된다.

 

‘돈화-백하’ 고속철이 개통되면 ‘려정이 길고 유람시간이 짧은’ 장백산관광의 난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신화사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308 녕파 의료전문가들 연변에서 사심없이 기여 4일전 26
1307 ‘2018 중국 두만강문화관광절’강육항, 구련옥, 아리랑그룹을 한자리에서 만난다 7일전 47
1306 특화한 관광 브랜드로 훈춘을 세계에 알린다 08.08 80
1305 환일본해(동해) 거점도시 회의 훈춘서 - 지역간 합작 심화키로 08.07 75
1304 연변국태 신에너지 자동차 대상 정초 - 2019년에 시험생산 예정 08.03 114
1303 연변.매주 축구 친선도시 결성 07.31 123
1302 룡정시비암산문화관광풍경구 건설공사 순항중 07.20 425
1301 녕파시 연변지원 올해 82개프로젝트 4.05억원 투자 계획잡아 07.09 607
1300 비속의 질주 2018 연길국제마라톤경기 성황리에 마무리 06.20 444
1299 연길과 남경 관광산업 윈윈 추진 05.10 179
1298 연변, 5.1절 기간 관광객 65만여명 접대....수입 7.31억원 05.03 168
1297 연변소, 장백산꿀벌, 오동꽃사슴 브랜드화 04.26 166
1296 제10회 장백산진달래국제문화관광축제 개막 04.23 201
열람중 장백산으로 향하는 첫 고속철 착공 04.16 201
1294 2018년 중로청소년문화예술관광절 연길서 개막 03.28 191
1293 연길-대련-남경 항공선 25일 개통 03.08 239
1292 연변, 대형 관광단지로 변신중, 올 목표 2400만명 접대, 관광 총수입 670억 실현 02.28 259
1291 제13기 전국인대 대표에 조선족 12명 02.26 234
1290 연변, 올해 투자규모 1억원 이상 대상 297건 실시 02.15 251
1289 음력설기간 연길-청도 항공편 증가 02.02 2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