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속의 질주 2018 연길국제마라톤경기 성황리에 마무리

0 478

비속의 질주 2018 연길국제마라톤경기 성황리에 마무리

국내외 1만5000명 선수들 함께 달려

 

연변일보 2018-06-18 14:15:08

 

 

17일,  ‘만성정원·만성공관’컵 2018 연길국제마라톤경기 및 아름다운 중국·생태마라톤계렬경기 연길지역 경기가 연길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로씨야, 한국, 일본, 오스트랄리아, 영국 등 8개 나라에서 모인 국외 및 국내 도합 1만5000명 가까이 되는 선수들이 이날 경기에 참가하였다. 이번 경기는 마라톤, 하프마라톤, 미니마라톤 3가지 코스를 설치하여 참가자들로 하여금 달리기의 쾌락을 만끽하는 동시에 연길 독특한 민속풍정을 느끼고 록색생태의 연길을 체감할수 있게됐다.  마라톤 코스는 연길시인민체육장에서 출발하여 비행장, 진달래광장, 조선족민속원, 부르하통하 등 연길 특색 랜드마크와 풍경구를 경과하였다.

 

이번 경기는 연길시인민정부, 주체육국, 화오성공(华奥星空)에서 주최, 연길시문화라지오텔레비죤방송신문출판국, 화오야외(华奥户外)에서 주관, 신성우만성부동산에서 관명하였다.

 

장장 7시간의 경기를 거쳐 풀코스 마라톤(全程马拉松)에서 에티오피아 선수 타덕사(埃塞俄比亚, 塔德萨)와, 케니아 선수 시리아(肯尼亚, 茜利亚)가 각기 남녀 우승을 차지하였다. 하프마라톤(半程马拉松)에서 청해에서 온 만마, 북경에서 온 김령령이 각각 남녀 우승을 획득하였다.

 

“대중참여”, “도시열동”(全民参与,全城悦动)을 취지로 한 이날 활동은 마침 부친절을 맞으며 온 가족 함께 달리기에 참여한 선수들도 많았다.

 

글·사진 리명옥 심연 기자

 

 

 

이하는 마라톤경기 당일 촬영된 여러 모습

 

e2f2a865-d0d7-48eb-8d68-c2a4bd1ca739.jpg 

 

8ef9e51c-a517-498f-8572-52aaf1277fad.jpg

 

 

b44ec8d5-59c7-42ab-bfee-5d790048f866.jpg

 

f09ff76a-98f5-4583-ae62-cdabccac4997.jpg

 

0e4347df-dc52-4769-93c4-ad00b502adc7.jpg

 

76c702d3-48d4-4c4a-8326-f34a214e4e25.jpg

 

fbcc879c-c947-44e1-9f3e-1d4d4c3f70f5.jpg

 

9c472a7f-62f3-4ab2-8cfb-4a019bb86014.jpg

 

c4c8a026-f514-4908-b866-61e59bdffd20.jpg

 

d2dd1e0f-b71e-4455-9482-ce3c73c80e11.jpg

 

df32673e-fdff-4d8e-8804-090684e0d439.jpg

 

81ffc8a3-e57e-49fa-8df3-5c36e58a2f7f.jpg

 

15f47c7c-3943-4a2c-954e-2eb87b71c895.jpg

 

1db1b0dc-4830-4685-a0d9-5009b6d8a8cf.jpg

 

c52eff7b-f86a-4f38-a4d7-8e6cec1db20e.jpg

 

b13df361-1f7b-4ea7-b0ba-05f57c87034f.jpg

 

13812932-b73b-4de2-9ae4-5da7685009b1.jpg

 

ff110529-fa9e-4260-a7ae-c87867a5853c.jpg

 

1ba43096-3d10-4fb7-9d2e-ef07a2b06a4a.jpg

 

4ebb418c-73d8-4a41-bbc3-488b08955ee3.jpg

 

6bea9670-85da-41e2-944a-7c7d4a19c0b9.jpg

 

1996e7fa-e7ce-4fc8-ab27-a97e237be71b.jpg

 

64a96cdc-acfa-4de5-ad4f-f8b13185d396.jpg

 

70f7d3a3-0e1b-40e6-a046-2018371136bd.jpg

 

f60480e2-68fe-465e-a406-db1d52ccce64.jpg

 

8ef56116-0c97-4261-a059-7d6893b3c780.jpg

 

835303c4-423d-443c-a831-ea1dd887fdc5.jpg

 

693edbb7-4187-4d65-8b3f-c8700a55ef21.jpg

 

c712cd95-3dbb-4766-97b6-101f3cee2274.jpg

 

afa525a9-41b6-4046-85a7-f811543cf3a0.jpg

 

8f67f9c0-fc53-4d9c-834b-9ac5567d313c.jpg

 

4c30e9fb-12f3-4abc-880c-df19cf0280e9.jpg

 

4c2ac6aa-76fc-44ff-b2c8-e95f2ab0a7fd.jpg

 

8ad9c0bd-bec5-4b46-a609-66ff7ff2f59f.jpg

 

0a8c5218-cdb1-469f-88f3-ae1a2d7e38c5.jpg

 

9d23465e-af80-4a25-a0d9-cdb079265e2b.jpg

 

1bda2f7c-f3f9-45fb-8e4e-6b5e447d290f.jpg

 

7504e1a5-5fab-423b-9e2a-878e6081ab3c.jpg

 

ac015bd1-569b-43e1-a7fb-de07f5894b8c.jpg

 

ef6a7fc8-af5f-4d18-ba93-9c37cf95e3a1.jpg

 

2e4fecaa-e0ab-470d-a22d-b661da084469.jpg

 

2e28ec89-b2e3-4eda-a943-ebd39c486c40.jpg

 

8d8753f0-f823-447e-a749-8f9759c9f42d.jpg

 

4d0ffbea-cd88-4c6e-97ab-fec75889b620.jpg

 

aafb70a1-7b0c-4cd3-bb31-a162dc247044.jpg

 

번호 제목 날짜 조회
1316 훈춘-녕파 주산항 항선 첫 취항바인초루 개통식에 출석 및 출항지령 선포 5일전 55
1315 장백조선족자치현성립 60주년 경축 6일전 65
1314 훈춘 대박 조짐... 러시아와 '두 고속철, 두 항구, 두 도로' 협력 추진 09.13 86
1313 전국 최대규모의 조선족민속문화절 심양서 열린다 09.05 149
1312 2018 중국 연길·두만강지역 국제투자무역상담회 개막 08.29 133
1311 연길·두만강상담회 성과 풍성 09.03 151
1310 문화관광도시 도문, 풍성한 축제 잇달아 08.28 122
1309 2018 룡정 제9회 ‘중국조선족 농부절’ 곧 막 올린다‘ 08.24 135
1308 녕파 의료전문가들 연변에서 사심없이 기여 08.16 133
1307 ‘2018 중국 두만강문화관광절’강육항, 구련옥, 아리랑그룹을 한자리에서 만난다 08.13 113
1306 특화한 관광 브랜드로 훈춘을 세계에 알린다 08.08 161
1305 환일본해(동해) 거점도시 회의 훈춘서 - 지역간 합작 심화키로 08.07 166
1304 연변국태 신에너지 자동차 대상 정초 - 2019년에 시험생산 예정 08.03 185
1303 연변.매주 축구 친선도시 결성 07.31 193
1302 룡정시비암산문화관광풍경구 건설공사 순항중 07.20 464
1301 녕파시 연변지원 올해 82개프로젝트 4.05억원 투자 계획잡아 07.09 646
열람중 비속의 질주 2018 연길국제마라톤경기 성황리에 마무리 06.20 479
1299 연길과 남경 관광산업 윈윈 추진 05.10 223
1298 연변, 5.1절 기간 관광객 65만여명 접대....수입 7.31억원 05.03 207
1297 연변소, 장백산꿀벌, 오동꽃사슴 브랜드화 04.26 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