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날짜 조회
763 연변 올해 350여명 고중 빈곤학생들에게 "이랜드해빛조학금" 발급 07.13 525
762 할빈시 아성구조선족중학교, 올해 대학입시서 성과 주렁 06.29 863
761 장백현조선족중학교 대학입시 좋은 성과 06.26 526
760 한국휴먼인러브밀산조중에 장학금 전달 06.26 582
759 길림성 문과장원-조선족학생 양소연 학습비결 06.24 651
758 교원이 뭉쳐야 학교가 산다 - 가목사조중 유학만교장 06.20 601
757 료녕 조선족학교 수험생 571명 2년간 우리 성 조선족학교 수험생인수 26% 하락 06.12 1038
756 길림성 산재지구 조선족중학교 대학입시 수험생 691명 06.09 599
755 연변 전국교정축구 개혁시험구로...전국에 3곳뿐 06.04 459
754 [열점추적]일본어, 영어에 《밀린지》오래다 05.28 591
753 제17회 초록장학상 시상식 및 제9회 우리민족전통예술 초청공연 연변대학서 개최 05.26 529
752 헤이룽장성 조선족中-오산高 자매결연 20주년 05.19 514
751 "우리민족을 세계 선진민족 행렬로 이끌어 달라" 05.13 534
750 장춘시록원구소학 한국 송라초등학교와 자매결연 05.12 877
749 연변의 사그러져가는 일본어교육열, 《새봄》은 언제 올가? 05.12 750
748 연길시 민족지역 특색 짙은 교정축구문화브랜드 구축할 방침 05.11 539
747 연변 올해 고중입시 점수장려정책 발표 05.06 577
746 할빈조1중 3명 한국인 류학생 "우리는 중국 북경대학에 입학했어요" 05.05 1144
745 재한조선족청년들, 고향 어린이들에 도서 기증 05.03 558
744 중국류학의 꿈을 이루는 장춘조중 국제부 05.03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