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우리말학교 문화탐방, 민족문화 이어가겠습니다

페이지 정보

조회 317회 작성일 2019-07-31 18:44

본문

 

도시우리말학교 문화탐방, 민족문화 이어가겠습니다

편집/기자: [ 최화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7-30 17:59:31 ] 클릭: [ ]

 - 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 제5회 교사연수회 화룡 광동촌서

- 제1회도시우리말학교 이야기대회 개최

- 전국각지 조선어주말학교, 신동소학교 100여명 학생들 화룡, 연길서 민족문화탐방,우의 다지는 시간 가져

85810411b34456b8cef9604cc4d5522f_1564567079_64955.jpg
 

전국각지 10여개 조선어주말학교의 학생, 교원, 학부모  100여명이 연변을 찾아 력사를 되새기고 전통문화를 학습, 체험을 통해 고향의 따뜻한 정취를 느끼고 민족의 정체성과 자부감을 증강시켰다.

7월 26일부터 29일까지 ‘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 제5회 교사연수회 및 제1회 소학생 고향정 여름캠프'가 화룡시 광동촌과 진달래촌, 연길시에서 진행되였다. 중공중앙 통전부 전임 부부장이며 국가민족사무위원회 전임 주임 리덕수 등 지도자, 교수, 학자, 책임자들이 이번 행사 개막식에 참석, 연변조선언어문화진흥회 김정일 회장 등이 축사를 전하며 행사를 통해 우리 민족 문화가 각 곳에서 꽃필 것을 희망했다.

90fba600ab2b1eab6cfa34.jpg

중국조선민족사학회 회장이며 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 회장 정신철.

타지서 생활하는 조선족아이들에게 어떻게 우리말을 잘 배워줄가?

이번 행사의 한 부분인‘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 제5회 교사연수회'는 전국 각 도시에서 공익사업으로 우리말학교를 세워 우리글을 가르치고 있는 교원들이 서로 교수경험을 교류하고 자질을 제고하는 만남의 장이다.

제5회 교사연수회에서 북경, 상해, 연대, 연교, 일조, 진황도, 천진 등 교원들이 우리말교육에서 부딪치는 문제를 같이 고민하고 대책을 탐구하며 보다 효과있게 학교를 꾸려나가기 위한 교류를 진행했다.

90fba600ab2b1eaa56560d.jpg

회의에 앞서 연변대학 민족연구원 박금해 원장의 ‘조선족, 우리는 누구인가?', 연변대학 최성학교수의 ‘우리말과 우리말 교육', 연변대학 서방흥교수의 ‘우리말을 표준적으로', 중국국제방송국 림봉해 주임아나운서의 ‘우리는 최선을 다했나요?’등 특강이 있었다.

90fba600ab2b1eab7e0110.jpg

연변대학 서방흥교수가 특강을 하고 있다.

많은 학교의 고민으로는 ‘교원확보, 교재, 경비, 민족문화예술 계승’방면의 애로인바 이 문제를 둘러싸고 “우리 실정에 맞는 교재 개발, 전국 각 학교 교재 통일해야”, “각 학교간 교원, 악기 자원 공유하자”, “사회 각계 지지 확보하자”등 대책이 토론됐다.

또한 학생들의 학습제고를 위해서는 동기부여, 개근상 설치, 유희교육, 무대극, 학부모도 수업 듣게 하기 등 구체적 학습방법이 교류, 우리말, 우리글을 잘 배우기 위해서는 교원, 학생, 학부모 공동의 노력이 필요함을 공감했다.

조선족 력사, 음식, 례의, 예술 의미깊은 문화체험

‘제1회 소학생 고향정 여름캠프’행사에 참가한 전국각지 도시우리말학교 50여명 학생들과 화룡시 신동소학교 50여명 학생들은 2일간 함께 문화체험을 하고 우의를 나누면서 의의깊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90fba600ab2b1eaa566b10.jpg

이들은 화룡시 동성향 광동촌에서 찰떡치기, 비빔밥 만들기 체험을 했고 논밭에서 벼농사에 대해 료해하기도 했으며 유희로 서로를 알아가며 든든한 우정을 쌓기도 했다.

특히 화룡시 서성진 진달래촌에서 연변을 찾은 이들을 위한 특별한 민족예술의 멋진 공연을 펼쳐 찬탄과 감명을 자아냈다. 가야금을 좋아하는 연길 각 소학교 학생들로 무어진 아리랑가야금연주단에서 진달래촌까지 달려와 찜통더위도 무릅쓰고 멋진 무대를 마련했던 것이다.

단장 조용군은 “문화탐방을 온 분들한테 가야금 공연과 민요를 통해 민족문화의 감동을 선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90fba600ab2b1eaa568815.jpg

이어 일행은 연변박물관을 찾아 민족의 력사와 민속에 대해 료해하였고 연변민족전통례절문화원 홍미숙 원장으로부터 례의범절을 배우기도 하였다.

또한 학생들은 연변의 최고 학부인 연변대학을 방문, 연변대학 학교판공실 김영찬 주임이 연변대학 력사와 학과 특색, 민족우수인물 등에 대해 소개하면서 금후 학생들 모두가 민족발전을 위해 기여할 것을 바랐다.

90fba600ab2b1eaa56a421.jpg

연변대학을 참관하고 있는 학생들.

민족의 우수성 감수, 우리 전통 계속 이어나갈 터

이번 행사에 참가한 학생들은 민족력사를 들으며 우리 민족의 우수성을 알게 되였다. 아이들은 “듣기만 하던 우리 민족문화를 눈과 귀, 피부로 직접 체험하며 쉽게 리해할 수 있었다.”, “민족악기를 배우고 싶다.”, “다른 지역의 친구를 사귀여서 기쁘다.”, “어느 곳에서든지 우리 민족 전통을 계속 이어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90fba600ab2b1eaa56c133.jpg

이야기대회에 참가한 선수 및 심사위원들.

또한 이번 행사에서는 제1회도시우리말학교 이야기대회도 개최, 전국 각 지역의 18명 어린이들이 참가해 감동적이고 재미나게 이야기솜씨를 펼쳤다. 심사위원들은 일주일에 한번씩 배운 실력으로 우리말을 이 정도로 할 수 있는 것은 본인의 노력과 주말학교 교원들의 로고와 학부모들의 협조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입을 모았으며 아이들의 또랑또랑한 목소리를 들으면서 큰 감동을 받았다고 말했다. 그리고 우리말을 하기 힘든 어려운 환경속에서 우리말과 우리글을 지키려는 교원들과 학부모, 학생들의 노력과 의지에 경의를 표했고 아쉬운 부분에 대해서도 아낌없는 조언을 주었다.

중국조선민족사학회 회장이며 도시우리말우리학교협의회 회장 정신철은 “우리 아이들한테 민족성을 키워주고 고향사랑을 심어주는데 좋은 계기가 되였으리라 믿는다.”며 계속해 민족교육, 민족문화 보존, 전승에 기여하련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연변인민출판사와 연변교육출판사에서 학생들한테 도서를 기증하면서 우리글을 잘 배울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90fba600ab2b1eaa56f752.jpg

한편 행사기간 중국조선족청년발전촉진회 준비위원회에서 도시민족교육에 보탬이 되라고 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에 3만원을 증정했다.

이번 행사는 상해꿈나무우리말학교 리경애 교장의 제의와 노력으로 펼쳐지게 되였고 중국조선민족사학회에서 주관하고 도시우리말학교협의회에서 주최, 화룡시광동촌홍색문화양성유한회사, 화룡시광동촌려행사, 화룡시청소년문화쎈터에서 협찬 및 맡아하고 화룡시광동촌, 연변조선족전통음악연구회, 화룡시 신동소학교에서 협조했다.

90fba600ab2b1eaa57dc56.jpg

정신철 회장이 이번 문화탐방 행사에 협찬한 화룡시광동촌홍색문화양성유한회사 최기춘 회장(오른쪽)에게 감사패를 전했다.

90fba600ab2b1eab7e342e.jpg

90fba600ab2b1eaa56e43a.jpg

90fba600ab2b1eab838a21.jpg

90fba600ab2b1eaa59f955.jpg

90fba600ab2b1eab7e484b.jpg

90fba600ab2b1eaa56e53d.jpg

90fba600ab2b1eaa56e742.jpg

90fba600ab2b1eaa5c7e03.jpg

/길림신문 글 사진 최화기자 /영상: 촬영 신정자기자 편집 최화기자  

 

 

원문웹주소 : http://www.jlcxwb.com.cn/edu/content/2019-07/30/content_245465.htm 

Total 921건 1 페이지
敎育新闻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921
조회 48회 작성일 2019-11-06
48 2019-11-06
920
조회 47회 작성일 2019-11-06
47 2019-11-06
919
조회 112회 작성일 2019-09-16
112 2019-09-16
918
조회 169회 작성일 2019-08-23
169 2019-08-23
열람중
조회 318회 작성일 2019-07-31
318 2019-07-31
916
조회 289회 작성일 2019-07-08
289 2019-07-08
915
조회 262회 작성일 2019-06-06
262 2019-06-06
914
조회 311회 작성일 2019-06-03
311 2019-06-03
913
조회 237회 작성일 2019-05-13
237 2019-05-13
912
조회 306회 작성일 2019-04-24
306 2019-04-24
911
조회 433회 작성일 2019-02-21
433 2019-02-21
910
조회 493회 작성일 2019-01-25
493 2019-01-25
909
조회 457회 작성일 2019-01-16
457 2019-01-16
908
조회 505회 작성일 2019-01-14
505 2019-01-14
907
조회 666회 작성일 2018-12-21
666 2018-12-21
906
조회 629회 작성일 2018-12-19
629 2018-12-19
905
조회 635회 작성일 2018-12-14
635 2018-12-14
904
조회 607회 작성일 2018-11-30
607 2018-11-30
903
조회 533회 작성일 2018-11-17
533 2018-11-17
902
조회 565회 작성일 2018-10-30
565 2018-10-30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