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촬영에 열을 올리는 조선족 경영인

0 654

 

영화 촬영에 열을 올리는 조선족 경영인
http://hljxinwen.dbw.cn   2016-09-13 10:10:23

        심양 한도음식오락유한회사 김성철리사장

  (흑룡강신문=하얼빈) 리수봉, 한동현 기자=최근 심양시에서 '한도'라는 체인점 46개를 운영하며 돈이 없어 젊었을 때 이루지 못했던 연출(PD)꿈을 이루기 위해 식당서 번 돈을 투자해 영화 촬영에 열을 올리는 조선족 경영인이 있어 화제다.

  그 주인공은 심양 한도음식오락유한회사 김성철(59세)리사장이다.

1652611_250770.jpg

  심양시 서탑 태생인 김씨는 농촌에 내려가 이런저런 일을 다 해보았다. 고중 졸업후 심양무선전공장에 출근하면서 영상에 눈을 뜨기 시작했다. 그래서 집에 있는 랭장고를 팔고 돈을 빌려서 홍콩에 가서 중고 카메라를 사서 결혼집을 찾아다니며 영상을 찍어주었다. 10년동안 결혼 기념 사진도 찍었고 모델도 육성했다.

  80년대 중반 개혁개방의 물결을 타고 외국영화가 중국 대륙에 '상륙'하기 시작, 김씨는 심양 문련에 보고서를 제출했다. 그 내용인즉 홍콩 비디오를 수입해 번역해서 한국으로 수출하고, 반대로 한국의 비디오를 수입, 번역해 홍콩으로 수출하자는 제안이였다. 당시 한 기업인이 이 사업에 50만원을 투자하겠다고 약속해서 김씨는 2년 봉급에 집에 있던 돈까지 밀어넣었는데 결국 기업인이 약속을 지키지 않아 사업이 실패했다.

1652613_984599.jpg

  이에 김씨는 돈을 벌어보겠다고 결심했고, 1992년부터 식당을 경영하기 시작했다. 식당이 하나둘씩 늘어났다. 현재 심양에 14개, 북경에 1개, 심천에 1개, 반금에 1개, 총 18개 식당을 직영하는데 2개 식당은 합작이고 나머지 16개 식당은 독자로 운영하고 있다. 그리고 심양에서 또 하나의 독자적으로 운영하는 식당을 곧 오픈하게 된다.

  이처럼 료식업이 흥성해 돈을 벌게 되자 "내가 하고싶었던 일을 해보겠다"는 욕망이 꿈틀거렸다. 바로 영화 촬영이다.

  김씨는 30여만을 투자해 '날수 있는 물고기'라는 미니영화를 촬영했다. 김씨는 한도그룹의 영상부를 중심으로 30명의 제작진을 구성해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5월까지 심양, 대련 등 여러곳을 다니며 촬영했다.

1652610_950074.jpg

  최근 심양화신영화관에서 개봉식이 있었는데 올해 전국성적인 미니영화축제에 출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수백만원을 투자해 치렬한 상업전쟁을 골자로 다루는 영화 '나의 이야기'(잠정)를 촬영할 예정인데 이미 중국어 대본까지 준비한 상태다. 래년 9월까지 완료할 계획인것으로 알려졌다.

1652609_775884.jpg

  김씨는 "앞으로 조선족 젊은 녀성을 상대로 미인선발대회도 조직하고 많은 사람들의 눈길을 끌수 있는 중국 조선족의 삶을 반영하는 영화도 찍고싶다"고 말했다.

  김씨는 "돈을 버는것보다 가치를 위주로 한다"는 원칙이라고 밝혔다.

1652612_679091.jpg

 

번호 제목 날짜 조회
382 <중국동포 성공시대> (21) 김용선 한중무역협회장 01.04 810
381 조선족 영화감독의 쾌거 - 박준희 12.27 644
380 <중국동포 성공시대> (20) '대림동 터줏대감' 김성학 씨 11.25 815
379 <중국동포 성공시대> (19) '中 1위여행사' 한국대표 김성수 씨 11.25 805
378 김성무용단,찬란한 무대 뜨거운 인기 11.03 620
377 륙호성장 조선족 전자상 거래기업 방문 11.03 590
376 <중국동포 성공시대> (18) '호텔 경영의 귀재' 안석봉 씨 11.01 697
375 <중국동포 성공시대> (17) 서울시 명예부시장 이해응 박사 11.01 687
374 <중국동포 성공시대> (16) '여의도의 중국통' 박인금 애널리스트 10.24 708
373 <중국동포 성공시대> ⑮ '중도입국 청소년 대모' 문민 씨 10.24 662
372 <중국동포 성공시대> ⑭ '중국 금융 스페셜리스트' 안유화 박사 10.12 729
371 <중국동포 성공시대> ⑬ 중국경제 전문가 인천대 김부용 교수 10.12 780
370 <중국동포 성공시대> ⑫ '밑바닥에서 외치는 희망' 소설가 김노 10.05 818
369 <중국동포 성공시대> ⑪ 클래식 아코디언 대가 주석용 씨 10.05 745
368 랴오닝성한마음애심기금회 박성관 회장 - 나눔을 통해 행복을 전파하다 09.30 706
367 <중국동포 성공시대> ⑩ '여성 1호 출입국 전문 행정사' 이미옥 씨 09.14 716
366 <중국동포 성공시대> ⑨ 신영증권 펀드매니저 권덕문 씨 09.14 658
열람중 영화 촬영에 열을 올리는 조선족 경영인 09.13 655
364 <중국동포 성공시대> ⑧ 한의·중의 접목 노현숙 한의사 09.06 758
363 <중국동포 성공시대> ⑦ '희망을 던진다' 프로야구 투수 주권 09.06 6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