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기업가, 연변에 기업도 세우고 교육발전기금도 만들어 주목

0 312

 

조선족기업가, 연변에 기업도 세우고 교육발전기금도 만들어 주목
http://hljxinwen.dbw.cn  2017-06-06 08:30:27

  연변커시안생물과학기술유한회사 건물준공의식

  (흑룡강신문=하얼빈)류설화 기자 = 초여름의 우거진 풍경의 북소리, 징소리와 함께 6월1일 연변커시안생물과학기술유한회사 건물준공의식이 연변신흥공업구에서 500여명의 인파속에 성대히 펼쳐졌다.

  연변커시안생물과학기술유한회사는 박걸리사장이 귀향창업을 위해 설립한 연변의 중점기업으로서 총투자가 3.3억원, 토지사용면적이 3.8만평방메터, 건축면적이 3.4만평방메터에 달한다.

00300043752_8a908603.jpg

  회사는 세계선진기술과 설비들을 도입하고 수준높은 인력과 일류의 생산라인을 자랑하고있으며 엄격한 품질체계와 더불어 인삼가공과 정밀가공, 홍삼가공제품의 연구개발 및 생산경영에 심혈을 기울이고있으며 투자규모와 설비, 기술, 생산능률은 국내 동종업계 선두를 달리고있다.

  그밖에 세계최고수준의 저온저압 증삼기술, 려과기술, 농축액 채취기술을 보유해 최대한 인삼의 영양성분을 보류하고 홍삼품질을 보증하며 동시에 이는 제작과정에서 46종이상의 사포닌으로 전환돼 영양보건가치가 극히 높다.

  커시안그룹 박걸리사장은 앞으로 건축면적 1.6만평방메터를 더 늘이며 1억원의 자금을 더 투입하고 세계최고급기술과 설비를 인입해 국제적인 일류생산기지를 설립하며 '중국 홍삼의 일번가'를 창출해 모든이들의 건강을 지켜줄것이라고 밝혔다.

  연변커시안생물과학기술유한회사의 성공적인 준공은 향후 연변의 경제발전과 군중들의 취업난, 전반적인 사회경제발전을 추동할것이며 아울러 지역사회의 든든한 기둥산업으로 구축될 전망이다.

  커시안은 의료기계, 보건식품, 가전제품, 건강미용, 록색양식업, 건강생태원, 등 분야를 아우르는 종합적인 다원화그룹으로 성장하고있다.

00300043753_d8ab2a93.jpg

  희망과 애심의 불씨를 청춘들에게

  한편 2일, 연변대학박걸교육발전기금설립식 및 커시안그룹설립 13주년 경축대회가 연변대학구락부에서 펼쳐졌다.

  연변대학은 국가 '211공정'의 중점대학이자 교육의 성지, 인재의 요람이다. 박걸리사장은 교육사업을 지지하고 생활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하여 루계 360만원을 쾌척하여 '연변대학박걸교육발전기금'을 설립하였다. 그중 100만원은 빈곤학생들을 돕고 우수학생들을 장려하며 학술연구를 지원하는데 쓰일 예정이다. 그리고 100만원을 사용해 '연변대학박걸영화텔레비죤예술중심'을 설립하게 되고 나머지 160만원은 완전한 첨단전문설비를 갖추고 전업인테리어를 하는데 쓰이게 된다.

  그는 “이것은 일종 사랑과 나눔의 릴레이입니다. 학생들 가슴속에 아름다운 사랑의 씨앗들을 심어 이 희망의 불씨가 더 넓게 더 깊게 퍼져나가길 바랍니다. 본 기금은 학생들의 분발정신과 애심봉사정신을 격려하기 위한것이며 청춘들이 우수한 인재로, 사회의 한몫을 담당해나가는 나라에 유용한 사람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세워졌습니다”라고 말했다.

  연변대학 장수부교장은 “다년간 박걸리사장은 사회공익사업에 로고를 아끼지 않았는바 교육을 적극 지지하고 학생들의 올바른 성장을 줄곧 관심해왔습니다. 큰 사랑을 행한 그의 한결같은 마음은 학생들의 진취심을 불러일으키고 분투하게 하는 원동력이였고 더 나아가 국가와 사회에 환원하는 바른 인재로 성장하는데에 큰 도움이 될것입니다”라고 밝혔다.

  행사에서는 총 75명의 사생들에게 장학금, 조학금, 최우수학술상, 우수교원상을 수상하고 장려하였다. 장학금수상자대표인 김란학생은 “박걸장학금은 나로 하여금 더욱 큰 신심과 동력을 갖다주었습니다. 향후 사명감과 책임감을 안고 더욱 훌륭한 성적으로 보답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커시안그룹은 분투와 도전의 정신으로, 나눔과 베품의 마음으로 13년간의 풍상을 이겨내며 오늘날의 괄목할만한 자랑찬 기업으로 성장하였다. 파란만장한 역경을 거듭하여 가슴벅찬 오늘을 이뤄낸 조선족기업가이자 민족의 발전을 도모하고 교육사업에 힘을 이바지하는 자선가이기도 한 박걸리사장, 그를 중심으로 하는 지도층과 전체 사원들의 공동한 노력으로 회사는 작던데로부터 오늘날의 다원화그룹으로 발돋움하였다.

  현재 다령역, 다층차로 발전하고있는 커시안그룹은 산하에 10여개의 회사를 두고있고 전국 각 지역에 수백개의 대리점을 보유하고있다. 다년간 커시안은 상품의 연구개발, 생산, 판매, 애프터서비스를 일체화시켜 사회각계의 긍정과 호평, 수많은 영예를 안아왔을뿐만아니라 련속 3년간 중앙텔레비죤방송국 'CCTV전시브랜드'(央视转播品牌)로 평의되였고 련속 몇년간 중국소비자보호기금회로부터 '품질을 중히 여기고 신용을 지키는 3.15고객만족단위'로 명명되는 성과를 거두었다.

  행사에서 연변대학박걸교육발전기금설립식 및 커시안그룹설립 13주년을 경축해 연변대학예술학원사생들이 출연하는 민족색채가 다분한 예술공연이 펼쳐져 참가자들에게 뜨거운 문예성찬을 선사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417 료녕성 제13기 인민대표대회 1차회의 개막… 조선족대표 6명 01.29 70
416 민족의 전설, 항일 장령 무정 장군의 인생비화 01.29 89
415 흑룡강 조선족 정협 위원들의 목소리를 들어본다 01.26 86
414 료녕성제12기 7명 조선족 성정협위원, 그들은 누구인가? 01.23 94
413 공현우 외교부 부부장으로 임명 01.03 145
412 세계적인 가금류학자 조선족 녀교수 12.08 132
411 클래식분야에서 큰 재목 키워내는 조선족성악교수 30년 음악인생 - 김향교수 11.02 142
410 남들이 대림에서 양꼬치 할때 그는 이렇게 가맹점을 50개 만들었다 - 김욱동 10.26 252
409 중국 대륙의 첫 녀성 TV 시사평론원 조선족 오학란 10.25 206
408 선족 첫 의류학 박사 동화대학교 장순애 교수 10.10 206
407 중국공정원 예비원사 다롄이공대학교 전섭 교수 09.11 187
406 국내 청바지 시장 주름잡는다 - 산둥성 라붕의류유한회사 이상철 사장 08.01 278
405 김성학 “재한조선족, 그들에게 하나의 힘과 하나의 의미를…” 06.23 362
404 세계 도로교량건설에 앞장서다 - 윤성주 06.20 312
403 한국 건대양꼬치거리상인협회 김순희 회장 06.08 392
열람중 조선족기업가, 연변에 기업도 세우고 교육발전기금도 만들어 주목 06.07 313
401 중앙민족대학 ‘박걸장학금’ 애심으로 타오른다 04.05 417
400 커시안, 애심으로 기업문화를 만든다 - 리사장 박걸 03.22 379
399 [량회] 김화 대표와 김해응교수 인터뷰 03.17 358
398 중국미사일정보화건설 공신 조선족 리현옥장군 03.16 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