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호 제목 날짜 조회
422 '독일 동포사회의 구심점' 독일 함부르크한인회 창립 50주년 11.03 688
421 “제1회 북경조선족대학생 성장포럼” 개최 11.03 492
420 전세계 조선족장기 고수들 심양에 모였다 10.27 588
419 조선족우수생 한국 공주대학교서 무료 공부할수 있다 10.23 627
418 연변 귀향창업시 최고대출액 400만원 10.15 612
417 제14차 세계한상대회 경주서 개막, 재외동포 경제인 1천명 경주 집결 10.14 486
416 ‘중국놈’이라고 멸시 당한 조선족, 직장 동료에게 칼부림 징역 22년 10.12 533
415 북경 연교조선족사회 똘똘 뭉쳤다 10.09 754
414 조선족 마약사범 사상최대…마약 유통ㆍ판매망 큰손 부상 09.28 559
413 재외동포재단, 내달 13~15일 '세계한상대회' 개최 09.28 484
412 '청산리항일대첩기념비' 눈물 흘린다 09.23 575
411 한국유나이티드제약, 조선족 어린이 문화축제 13년 진행 09.21 557
410 북경조선족기업계,강원도와 본격협력 약속 09.18 523
409 광주 '고려인마을' 일군 신조야씨 "재외동포 신분 인정해야" 09.09 501
408 명문대조선족대학생들 고향탐방에 나섰다 09.01 592
407 中칭다오 조선족·현지진출 한국인들 "화합하자" 08.31 536
406 국경절 해내외 조선족미혼청년 《길림시서 만나요》 08.27 497
405 한국청소년연맹, 조선족학교 교육봉사 마치고 해단 08.24 678
404 "한국 여성정책 배워 옌볜 조선족 변화시킬게요" 08.24 652
403 2015연변축구기적의 贵人들 - 길림성정부, 부덕보험, 박태하 08.07 19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