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외동포재단, 재중동포 청소년 56명 모국 방문 사업 진행

0 65

재외동포재단, 재중동포 청소년 56명 모국 방문 사업 진행

5박 6일간 서울 등 3개지역서 역사·문화 체험 갖고 한민족 자긍심 함양

황선학 기자 2hwangpo@kyeonggi.com  발행일 2018년 01월 23일 화요일 

 

 

중국에 거주하고 있는 동포 청소년들이 한국의 역사와 문화를 체험하고 한민족으로서의 자긍심을 함양하기 위해 모국을 방문한다. 

 

재외동포재단(이사장 한우성)은 재중동포 청소년들의 모국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국내 체류 중인 재외동포와의 결속력을 증진하기 위한 ‘재중동포 청소년 한국방문 사업’을 시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이날부터 27일까지 5박 6일간 재중동포 중·고생 56명이 참가한 가운데 서울과 전주, 공주에서 진행된다. 참가자들은 22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한국의 사회·역사·문화 등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배운다. 또, 국내 여러 교육기관을 방문해 지역별 문화를 보고 배우는 것은 물론, 국내 청소년들과의 교류 시간과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유대감을 형성하는 시간을 갖는다.

 

앞서 참가자들은 21일 입국, 오리엔테이션과 함께 전야제를 가졌다. EBS 스타 강사인 최태성 강사의 ‘3.1 운동’ 강연으로 모국의 역사를 바르게 알고 배우는 시간을 가졌으며, 이어 만찬 후 참가자간 교류를 위한 오리엔테이션이 진행됐다.

 

이번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서울의 경복궁, 국립현대미술관, 한글박물관, 흥사단, 전주와 공주시의 한옥마을 등을 찾아 한국 역사와 문화를 배우고, 남산타워, 잠실 롯데월드, 상암 방송테마파크 등 고국의 문화적 발전상을 확인할 수 있는 주요 관광지도 돌아볼 예정이다.

 

이 밖에도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를 방문해 한국 교육현장을 살펴보고, 한성대 박우 교수 등 국내 전문직에 종사하고 있는 재중동포 선배와 함께하는 토크쇼를 통해 동포간 결속력을 높이고 유대감을 강화할 계획이다.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은 “현지 동화로 정체성 유지가 필요한 재중동포 청소년들이 이번 방문을 통해 모국에 대한 이해를 넓히고 한민족으로서 자긍심을 함양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재중동포 청소년들이 미래 한ㆍ중 관계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잠재력을 키워 나가고 대한민국의 글로벌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황선학기자

 

<저작권자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번호 제목 날짜 조회
573 길림성, 고중입시 소수민족 수험생에게 1점 장려 1일전 7
572 [해외기별]미국 동남부 조선족들 설맞이 모임 10일전 38
571 [해외기별]캘리포니아주 조선족들 설맞이 대찬치 10일전 35
570 "어디로 가라는 말입니까" 20년간 미국 거주한 조선족 부부 02.08 73
569 동양의 하와이로 불리는 삼아서 조선족민속문화축제 열려 02.05 73
568 광동성 광주조선족기업가협회 설립 02.02 85
567 북경조선족사회 10대뉴스 선정, 친목과 화합에 기준을 두어 02.01 72
566 북경 각계 대표 설맞이잔치 성황리에 열려 01.25 62
565 재한조선족유학생네트워크(KCN) 창립 14주년 기념세미나 01.23 66
열람중 재외동포재단, 재중동포 청소년 56명 모국 방문 사업 진행 01.22 66
563 칭다오조선족기업협회 설립 20주년 기념행사 개최 01.16 102
562 천진조선족상회 총결대회 겸 새해맞이활동 진행 01.16 130
561 한국정부 "조선적 재일동포 자유롭게 모국방문…제도 개선" 12.27 124
560 연변 U11팀 2017년전국청소년축구우승컵시합 2등 따내 12.21 154
559 심양시조선족대학생련합회 설립4주년 기념식 개최 11.28 130
558 2017 동북3성 조선족민요, 민악, 민속무용 전시공연 단동서 11.07 183
557 중국 255만, 미국 249만, 일본 82만 순…산마리노는 1명 11.02 149
556 “2017中华小姐环球大赛” 조선족대학생 이명자 우승 계관 머리에 얹어.. 10.31 184
555 연변북국팀 래년 중국축구 을급리그에 진출 10.30 177
554 제1차 전국조선족 배구초청경기 개최 10.12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