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족 대학생, 환영합니다...”

0 225
“조선족 대학생, 환영합니다...”연변일보  날짜  2018-5-14 


이는 청도 연변상회와 만난 자리에서 연변주 조직부에서 파견되여 나온 인재영입 대표단이 진솔하게 털어놓은 말이다.


연변주 8덟개 현시 조직부 부부장을 위주로 무어진 대표단은 일전 청도연변상회 10여명 상인들과 자리를 함께하고 “당면 연변 주에 유능한 조선족인재들이 모자라다”고 언급하고 “석사, 박사 학위를 받은 조선족대학생들이 연변에 돌아 올 경우 사업단위 편제를 해결해줌과 동시에 여러가지 정책성적인 보조도 향수할수있다”고 하였다.


주 조직부의 해당 인사에 따르면 이번에 이들은 할빈, 심양, 대련,천진, 북경, 청도 ,상해, 무한 등 8개 성시를 돌면서 연변적 조선족 대학생들이 비교적 많이 집중된 동북농업대학, 동북림업대학, 심양농업대학, 대련리공대학, 중앙민족대학, 산동대학, 청도대학, 상해교통대학, 중국 지질대학 등 17개 대학을 방문하고 중점적으로 조선족대학생들과 만났다.


보다 많은 우수한 조선족간부를 배양하기 위해 연변에서는 2016년도부터 “ 1000인 계획”을 실시하고 있는데 지난해까지 이미 376명 우수한 대졸생들을 영입, 그중 10명은 중점배양대상으로 향진 부진장으로 임명받고 단련중이다.


연변에 돌아 갈 경우 우수한 인재들은 8만원에서부터 12만원까지 보조금을 6년에 걸쳐 받을수 있으며 이외에도 세집 보조도 매달 500원씩 받을수 있다.

대표단은 이날 재청도 연변적 상공인들과 마주하고 연변발전을 둘러싸고 진지한 토론과 교류를 펼쳤으며 청도와 연변이 손잡을수 있는 “방안”에도 많은 시간을 할애하였다. 


주조직부의 해당 인사는 이날 “향후 몇십년을 내다보고 제정한 공정인것만큼 청도연변상회의 적극적인 협력이 필요하다”고 하였고 청도연변상회 전치국회장은 “고향 발전에 필요한 사업인것만큼 최선을 다해 지지하겠다”고 표시하고나서 “인재영입과 더불어 연변농산품의 국내시장 진출을 위한 연변농산품 전시회를 청도에서 개최하는것도 좋을것 같다”고 건의하였다.



허강일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19 연변 '사과배엿' '된장술' 세계한상대회서 눈길 9일전 132
618 전국 조선족 축구경기 룡정서 진행-심양팀 30대조 3등 쟁취 10.31 171
617 “기자단 가입하면 국가 보조금 지급”...재중동포 울린 사기범 검찰行 10.26 200
616 청도조선족사회 최대 행사 민속축제, 민족문화 전승하는 교류의 장 10.23 198
615 지충국, 김경도 중국국가팀에 활약중 10.22 203
614 연길집값이 폭등한 비밀, 집값이 동서로 매평방에 2000원 차이나 10.15 234
613 ‘재한 중국조선족의 날’ 맞아 만여명 즐거운 한마당 10.11 241
612 광주시교육청, 중국 조선족 민족학교 교원 연수 실시 10.04 272
611 재외동포, 한국 대학진학 정보 접근 쉬워진다 09.30 287
610 환인현 대형 고구려문화체험단지건설 정식착공 09.29 266
609 다시 부르는 아리랑 - 조선족 디아스포라 이야기 09.27 301
608 추석 앞둔 대림동, 그들만의 명절…“장첸은 좋아하면서 조선족은 왜…” 09.19 331
607 내달 서울서 한중수교 26주년 기념 '조선족 민속문화 축제' 08.31 246
606 2018년 월드옥타 중국 동북지역 통합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무순서 08.15 266
605 한국외대, 중국 조선족학교 한국어교사 초청 연수 08.10 247
604 재외동포재단, 2018 중국 조선족학교 교사 초청연수 진행 08.06 291
603 칭다오조선족여성협회 제5회차세대양성프로그램 성공 개최 08.02 279
602 변경도시 훈춘에 ‘의료관광붐’…치과 중의 선호 07.30 225
601 강원진로교육원 조선족학생 초청 진로교육과 한국체험기회 제공 07.27 237
600 20만인구소도시가 받쳐주고 있는 연변훈춘북국축구팀 07.26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