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경도시 훈춘에 ‘의료관광붐’…치과 중의 선호

0 302

변경도시 훈춘에 ‘의료관광붐’…치과 중의 선호 

연변일보 2018-07-30

 

 

지난 5년간 년평균 30만명의 로씨야인이 훈춘시를 방문한 가운데 일부 병원, 진료소에서는 매달 100여명의 로씨야 환자들을 꾸준히 접대해온 것으로 나타났다. 

 

32세의 로씨야 무용수 데미트리는 일전 관광팀을 따라 훈춘을 방문했다. 그가 인구 20여만명의 변경도시를 찾은 목적은 치과진료를 위해서였다.

 

“여기 치과는 의료수준도 높고 가격도 저렴합니다.”

 

데미트리는 이번에 훈춘의 한 구강진료소에서 약 1만원을 들여 치료를 받았다. 그는 고향에서 똑같은 치료를 받으려면 약 30만루블(인민페 약 3.2만원)이 들 뿐만 아니라 예약이 힘들고 오래 기다려야 한다고 설명했다.

 

데미트리의 고향은 로씨야 캄차카반도 북부의 한 마을이다. 북극권에 린접한 이곳에서 그는 2개의 항공편과 국제장거리뻐스를 갈아타면서 사흘 만에 훈춘에 도착했다고 한다.

 

데미트리와 동행한 그의 동료 아르죠므는 구강치료외에도 훈춘시중의원을 찾아 척추치료 상담을 받았다. 아르죠므는 중국의 치과와 중의학에 대한 로씨야인들의 신임도가 높아지면서 보다 많은 이들이 훈춘을 찾아 진료 위주의 관광, 쇼핑을 한다고 소개했다.

 

훈춘시중의원 안마과 안승 주치의의 소개에 의하면 매달 50여명의 로씨야인들이 이 병원에 찾아와 안마, 침구, 부황 등 치료를 받고 있는데 경추병, 요추간판탈출, 당뇨, 고혈압 등 환자들이 다수라고 한다. 

 

종합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29 조선족 창업 돕는 '한국글로벌창업센터' 개소 01.09 202
628 건설업 종사 재중동포 5천명 늘린다… 불법체류자 단속으로 일손부족 우려 12.27 366
627 '제3회 대련시조선족싱글파티 및 조선족전통혼례쇼' 12.20 470
626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 2018년도 년말총결대회 열려 12.17 306
625 노하우와 인간관계에서 중국조선족을 따를 군체 없다 12.12 336
624 [팩트체크K] 조선족은 강력범죄의 원흉인가? 12.11 454
623 흑룡강성 조선족 각계인사 똘똘 뭉쳐 새 지평 열어가다 12.10 287
622 [연재기행문] 혈연의 강들下 제3부 송화강 5천리 - 제2장 류조변(1) 11.27 418
621 조선족 녀성 기업인들 상생과 협력을 위해 한자리 모였다 11.20 422
620 산둥성 한겨레단체장들 한자리에 모였다 11.17 273
619 연변 '사과배엿' '된장술' 세계한상대회서 눈길 11.05 355
618 전국 조선족 축구경기 룡정서 진행-심양팀 30대조 3등 쟁취 10.31 386
617 “기자단 가입하면 국가 보조금 지급”...재중동포 울린 사기범 검찰行 10.26 336
616 청도조선족사회 최대 행사 민속축제, 민족문화 전승하는 교류의 장 10.23 318
615 지충국, 김경도 중국국가팀에 활약중 10.22 310
614 연길집값이 폭등한 비밀, 집값이 동서로 매평방에 2000원 차이나 10.15 372
613 ‘재한 중국조선족의 날’ 맞아 만여명 즐거운 한마당 10.11 342
612 광주시교육청, 중국 조선족 민족학교 교원 연수 실시 10.04 420
611 재외동포, 한국 대학진학 정보 접근 쉬워진다 09.30 389
610 환인현 대형 고구려문화체험단지건설 정식착공 09.29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