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서울서 한중수교 26주년 기념 '조선족 민속문화 축제'

0 155

내달 서울서 한중수교 26주년 기념 '조선족 민속문화 축제'

송고시간 | 2018/08/31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중국동포연합중앙회(회장 김성학)는 오는 9월 23일 서울 영등포구 안양천의 제2·제3 축구장에서 한중수교 26주년을 기념하고 추석맞이도 겸하는 '제5회 중국동포(조선족) 민속문화 대축제'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김성학 회장은 "국내 거주 중국 동포뿐만 아니라 내국인과 중국 내빈 등 4만여 명이 참가하는 재한 조선족 최대 축제"라며 "공연과 놀이·체육대회 등을 통해 함께 어우러지는 화합의 한마당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날 오전에는 전통 민속씨름·장기·줄다리기·제기차기 대회와 널뛰기, 윷놀이, 떡메치기, 투호 등 전통놀이 체험 마당이 열린다. 오후에는 개막식에 이어 조선족 단체와 예술단의 무용 공연이 이어지며 가수 박상철을 비롯해 동포 가수와 조선족 국악 명인 등의 축하무대도 마련된다.

 

고향에 가지 못하고 한국에서 명절을 보내는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합동 차례 행사도 열린다. 

 

중앙회는 2013년부터 추석 전날을 '중국동포의 날'로 정하고 민속축제를 열고 있다. 올해 행사에는 조선족 밀집 거주 지역 자치단체장·국회의원과 중국 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단·조선족 단체장 등이 대거 참석한다.

 

김 회장은 "코리안 드림을 안고 모국을 찾아와 사회 각 분야에서 활약하는 조선족이 80만 명을 넘어섰지만 아직도 이방인으로 바라보는 시선이 있어 안타깝다"며 "이번 축제는 조선족 스스로 자긍심을 고취하고 전통 민속문화도 널리 알리는 자리"라고 말했다.

 

축제 참가 및 후원에 관한 문의는 중국동포연합중앙회(☎ 02-777-8838)로 하면 된다.

 

wak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8/08/31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08 추석 앞둔 대림동, 그들만의 명절…“장첸은 좋아하면서 조선족은 왜…” 4일전 54
열람중 내달 서울서 한중수교 26주년 기념 '조선족 민속문화 축제' 08.31 156
606 2018년 월드옥타 중국 동북지역 통합차세대 글로벌 창업무역스쿨 무순서 08.15 143
605 한국외대, 중국 조선족학교 한국어교사 초청 연수 08.10 137
604 재외동포재단, 2018 중국 조선족학교 교사 초청연수 진행 08.06 189
603 칭다오조선족여성협회 제5회차세대양성프로그램 성공 개최 08.02 182
602 변경도시 훈춘에 ‘의료관광붐’…치과 중의 선호 07.30 161
601 강원진로교육원 조선족학생 초청 진로교육과 한국체험기회 제공 07.27 173
600 20만인구소도시가 받쳐주고 있는 연변훈춘북국축구팀 07.26 196
599 제1회 전국조선족 민속문화절 9월에 열린다 07.24 189
598 재외동포 한글학교 교육자들, 전주서 전통문화 배운다 07.22 320
597 경기도학생교육원 21일까지 해외동포학생 ‘한국문화체험’ 07.19 565
596 재외동포 중고생·대학생 1천명 정체성 함양 모국연수 07.18 632
595 중국, 목단강 제10회 조선민족문화예술축제 개막 07.17 639
594 광주 판위에 피여난 전통문화의 향연 07.16 612
593 제1회 중국 조선족기업인 CEO 포럼 개최 07.06 626
592 - 조선족 ‘60후’ 작가 · 작품 세미나 북경서 06.27 594
591 KBS 스페셜' 중국·일본·한국에서 살아가는 조선족 三代의 이야기 06.22 554
590 한국법무부 조선족 H-2비자 기술교육 페지 06.19 336
589 일본조선족노래자랑 성황리에 열려 05.29 1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