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룡강성 조선족 각계인사 똘똘 뭉쳐 새 지평 열어가다

0 280

 

흑룡강성 조선족 각계인사 똘똘 뭉쳐 새 지평 열어가다
//hljxinwen.dbw.cn  2018-12-10 09:55:00
 
 

  흑룡강성조선족경제문화촉진회 고고성

  배일환 사장 초대회장으로 당선

   (흑룡강신문=하얼빈)리흔 기자= 9일 오전, 흑룡강성조선족경제문화촉진회 설립대회(이하 촉진회로 간략)가 할빈시 품미명주당(品味名厨堂)식당에서 개최돼 흑룡강성 조선족 각계인사들이 한데 똘똘 뭉친 가운데 새로운 지평이 열렸다.

  흑룡강성조선족연구회, 흑룡강신문사, 흑룡강조선어방송국, 흑룡강성교육학원 민족교연부, 할빈시조선족중소학교, 할빈시조선민족촉진회, 등 재할빈 조선족기관과 단위, 사회단체의 책임자, 관련인사 그리고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를 포함한 심양, 청도 조선족기업가협회, 흑룡강조선족산동상회, 대경시조선민족문화련합회, 상지시소수민족사업촉진회 등 전국각지 조선족 기업인, 관계자, 협회회원들이 자리를 함께 했다.

 

00300134776_b9200612.jpg
흑룡강성조선족연구회 로범식회장(좌)이 배일환 초대회장에게 촉진회 회장 임명장을 수여하고 있다./림영빈 기자

  국가 열창으로 시작된 이날 설립대회에서 흑룡강성조선족연구회 윤정숙 상무회장이 촉진회 설립 허가를 선독하고 로범식회장이 전국조선족기업가협회 배일환 집행부회장을 촉진회 초대회장으로 임명했다. 그리고 송정수씨를 수석회장, 정철씨를 상무회장, 박태수씨를 비서장으로 천옥금, 원광수, 현명성, 최용식, 정문군, 리효광, 김종학, 배정환, 김광서, 박영찬 한성수 등 11명을 촉진회 집행회장으로 임명하고 백화, 리삼 등 2명을 법률고문으로 모셨다.

  대회에서 박태수 비서장이 촉진회 설립경과 및 취지 등에 대해 설명했다.

 

00300134798_f0f0320b.jpg

 

  새로 성립된 촉진회는 현존 흑룡강성조선족기업가협회와 ‘한개 회장단, 두개 기구’의 형식으로 설치되고 대외로는 여전히 두개 기구를 보류한다. 흑룡강성조선족기업가협회의 사업도 현재 배일환 회장이 책임진다. 흑룡강성조선족기업가협회는 설립해서부터 조선족사회 경제발전을 비롯한 문화, 교육 등 제반 분야에서 많은 기여를 하고 뚜렷한 성과를 거두었으며 조선족 사회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하지만 이는 협회 기본 사업내용을 벗어났다.따라서 흑룡강성조선족기업가협회는 조선족 사회 각항 사업발전에 적극적으로 뛰여들고 각 분야 조선족인사들의 적극성을 불러일으키며 흑룡강성 조선족 기업, 공상업자의 교류와 협력을 촉진하는 한편 조선족 문화를 전승하고 조선족 사회 각항 사업의 원활한 발전을 추진하고자 올해 11월초에 주관단위인 흑룡강성조선족연구회에 촉진회를 설립한데 관한 보고서를 제출했다.

 

00300134775_51dda529.jpg

 

  이날 설립대회에서 배일환 초대회장은 “새로 설립한 촉진회는 규약 내용방면에서 문화령역을 많이 언급했고 또 성내 조선족 현임 령도와 전임 령도를 명예회장, 고문으로 모셨다”면서 “이는 조선족기업인과 조선족 각계의 힘을 모아 조선족사회 여러분야 사업의 건전한 발전을 구축하기 위해서이고 앞으로는 촉진회를 조선족사회의 제반 분야에 기여할수 있는 협회로 이끌겠다 ”고 말했다.

  흑룡강성조선족연구회 로범식 회장은 축사에서 “촉진회의 설립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면서 “앞으로 부단히 성장하여 사회 각계의 인정을 받고 신임 회장을 비롯한 모든 회원들이 단합하여 많은 성과를 이룩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00300134778_2e5ec060.jpg

흑룡강성조선족경제문화촉진회 회원들이 기념촬영을 했다./림영빈기자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표성룡회장은 “촉진회의 출범은 조선족 기업가와 조선족 각계인사들을 하나로 뭉치는데 의의가 크다”고 밝혔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29 조선족 창업 돕는 '한국글로벌창업센터' 개소 8일전 125
628 건설업 종사 재중동포 5천명 늘린다… 불법체류자 단속으로 일손부족 우려 12.27 295
627 '제3회 대련시조선족싱글파티 및 조선족전통혼례쇼' 12.20 416
626 중국조선족녀성기업가협회 2018년도 년말총결대회 열려 12.17 293
625 노하우와 인간관계에서 중국조선족을 따를 군체 없다 12.12 325
624 [팩트체크K] 조선족은 강력범죄의 원흉인가? 12.11 442
열람중 흑룡강성 조선족 각계인사 똘똘 뭉쳐 새 지평 열어가다 12.10 281
622 [연재기행문] 혈연의 강들下 제3부 송화강 5천리 - 제2장 류조변(1) 11.27 412
621 조선족 녀성 기업인들 상생과 협력을 위해 한자리 모였다 11.20 404
620 산둥성 한겨레단체장들 한자리에 모였다 11.17 267
619 연변 '사과배엿' '된장술' 세계한상대회서 눈길 11.05 348
618 전국 조선족 축구경기 룡정서 진행-심양팀 30대조 3등 쟁취 10.31 380
617 “기자단 가입하면 국가 보조금 지급”...재중동포 울린 사기범 검찰行 10.26 330
616 청도조선족사회 최대 행사 민속축제, 민족문화 전승하는 교류의 장 10.23 312
615 지충국, 김경도 중국국가팀에 활약중 10.22 303
614 연길집값이 폭등한 비밀, 집값이 동서로 매평방에 2000원 차이나 10.15 362
613 ‘재한 중국조선족의 날’ 맞아 만여명 즐거운 한마당 10.11 338
612 광주시교육청, 중국 조선족 민족학교 교원 연수 실시 10.04 416
611 재외동포, 한국 대학진학 정보 접근 쉬워진다 09.30 385
610 환인현 대형 고구려문화체험단지건설 정식착공 09.29 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