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대련시조선족싱글파티 및 조선족전통혼례쇼'

0 610
           선남선녀들의 만남과 민족전통문화의 체험
인터넷료녕신문:2018-12-17 10:33  发布人:장홍매  

 

12월 15일, 대련에 살고 있는 우리 동포 미혼청년들에게 만남과 교류의 자리를 마련해주고 평소에 접할 수 없는 민족전통문화를 전수하기 위하여 대련시조선족문화예술관는 '제3회 대련시조선족싱글파티 및 조선족전통혼례쇼'를 대련발해명주호텔에서 개최했다.  

 

설레고 두근거리는 마음을 안고 행사장을 찾아온 선남선녀들과 그들의 친인척, 그리고 화려한 한복을 차려입은 전통혼례쇼 출연자 등 80여명이 행사에 참가하였다.

 

 

대련시조선족문화예술관 리설화 주임이 행사의 사회를 맡았다. 첫 순서로 참가자들이 간단한 자기소개를 하였다. 처음에는 약간 어색하고 서먹한 느낌이 들기도 하였는데 탁구공 집기, 단어 맞추기 등 내용이 이어지자 모두 환락에 몰입되여 분위기가 서서히 뜨거워지기 시작하였다.

 

 

 

대화로 서로를 더 많이 알아가기 위하여 관심이나 호감을 갖는 상대에게 궁금한 점을 질문하는 시간도 가졌다. 직솔적이고 재치있는 물음과 대답에 선남선녀 모두 마음의 문을 열고 친구처럼 대화를 이끌어갔으며 행사장은 청춘의 젊은 열기로 흘러넘쳤다.

 

이어서 잊혀져가는 전통문화의 아름다움과 의미를 되새겨 보게 하는 조선족전통혼례쇼가 선보였다. 혼례는 기러기를 바쳐 백년해로와 자손번영을 기원하는 전안례로 시작해 교배례와 합근례 등 절차로 진행하였으며 절차마다 내포되고 있는 뜻을 설명하였다.

 

이는 산재지역에서 접하기 힘든 전통혼례를 재현하여 우리의 젊음이들에게 전통의 멋과 아름다운 혼례문화의 참뜻을 느껴보게 하는 뜻깊은 시간이였다.

 

 

 

 

 

기념촬영으로 행사는 막을 내렸지만 참가자들 모두 여운이 남아 있는 뜻한 아쉬운 표정이였으며 좋은 만남과 인연을 만들어주고 전통혼례식을 가까이에서 보면서 고유의 전통문화를 접할 수 있는 소중한 기회를 제공해준 주최측에 감사의 뜻을 표했다.

 

장홍매 특약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62 '옥상 묻지마 살인' 중국동포…5시간 전 고시원서 또 살해 4일전 57
661 애심여성 리더들 남미주에 뜨다 6일전 50
660 70만 LA한인회, 고국·타지역 동포와 교류 첫걸음 05.16 63
659 중국인 상대로 마약 판매한 조선족 등 13명 구속 05.15 74
658 청춘례찬 - 2019 대련시조선족청년교류회 진행 05.14 103
657 점점 커지는 차이나타운… 그 뒤엔 조선족 '여성 파워' 05.06 103
656 천진조선족상회, '사회자본과 기업경영' 특강으로 공동체모임 펼쳐 05.05 82
655 중국조선민족사학회 제3기 리사회 제1차 회의 북경서 열려 04.30 110
654 전통 활 맥 잇는 ''중국•대련 제1회 조선족 전통궁도문화 교류대회'' 04.29 88
653 재일 조선족들 배구경기로 친목 도모 04.22 126
652 제2회 주문빈혁명렬사모교 방문 및 제6기 북경조선족대학생 성장포럼 북경서 진행 04.17 195
651 한국영화에 재현된 조선족을 말하다 04.16 156
650 북경조선족기업가협회 발전기금 설립식 북경서 04.03 200
649 2019년광동성조선민족련합회 신년회 개최 - "우리는 하나, 모범 단체를 만들어가자" 04.02 220
648 중·러 국경 북만주 최초 조선인마을 ‘고안촌’을 가다 04.01 248
647 재외동포재단 초청장학생 100명 모집 03.27 186
646 광동성조선족여성협회 2019년 3.8세계여성의 날 축하모임 개최 03.22 241
645 한국남성과 결혼한 조선족 이주 녀성들의 삶의 려정 03.21 281
644 이희진 부모살해 공범 3명 모두 조선족…칭다오로 출국 03.19 301
643 동포재단, 조선족·고려인 장학생 140명 선발 03.18 2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