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한 조선족들 ‘3.13’반일운동 100주년 기념

0 267

 

재한 조선족들 ‘3.13’반일운동 100주년 기념

편집/기자: [ 전춘봉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3-14 13:10:19 ] 클릭: [ ]

1600여명이 참가해 렬사들의 충혼을 기려

6299f7b680a2b965936df870d2951313_1552564
기념공연 대합창의 장면 

3월 9일, 재한 중국동포련합중앙회가 주최한 ‘3.13’반일운동 100주년 기념 행사가 한국 서울에서 거행되였다. 1600여명의 재한 조선족들이 행사에 참가하였다.

‘3.13’반일운동은 20세기 10년대에 중국 연변지구에서 거행된 규모가 제일 큰 반일시위이다. 1919년 3월 13일, 일본 반동군경들은 룡정에 모인 적수공권의 3만여명 시위대오를 향해 사격을 퍼부었다. 결과 14명이 희생되고 40명이 부상당했으며 300명이 체포되였다. ‘3.13’반일운동을 통해 일본제국주의를 타도하려면 여러 민족이 반드시 통일전선을 이루어야 하며 무장으로 정권을 탈취해야 한다는 점을 터득하게 되였다. ‘3.13’반일운동은 연변의 반일운동을 반일무장투쟁으로 전환시킨 주요한 전절점이였다.

재한중국동포련합중앙회 김성학 총회장은 연설을 통해 룡정 ‘3.13’반일운동에서 희생된 항일렬사들의 충혼을 기리였다.

오후 두시부터 다섯시까지 세시간 동안 이어진 행사에서는 대합창 〈용진가〉, 퉁소 연주 〈엄마생각〉, 독창 〈나의 중국심〉, 〈붉은기 휘날리며〉 등 다채로운 문예종목들이 선보여 참가자들의 열렬한 박수갈채를 받았다.

한국 주재 중국대사관에서 행사에 령사를 파견해 기념행사를 함께 하였다.

/길림신문해외판 문영범 특파기자 

번호 제목 날짜 조회
673 경기도교육청, ‘동북3성 조선족학교 교사 상담연수’ 실시 3일전 11
672 국내에 부는 ‘마라’ 열풍, 중국 동포의 新 ‘코리안 드림’ 06.22 104
671 중앙민족대학 부속중학교 올해 길림성서 소수민족 초중졸업생 18명 모집 06.19 105
670 북경애심녀성네트워크 설립 12주년 및 북경애심녀성문화원 설립 8주년 기념 경축대회 북경서 개최 06.18 103
669 필로폰 유통 중국 동포 구속…1만 3천 명 동시 투약분 06.13 101
668 인천세관, 북한 물품 밀반입한 조선족 등 적발 06.12 99
667 [대련시조선족민속문화예술절] 규모에 한번, 전문성에 두번 놀라다 06.11 100
666 경기도-중국 지린성 연수단, 농산업 협력 방안 모색 06.10 95
665 천진시조선족기업가협회(상회) 전국형제협회 순회방문 심양으로부터 첫걸음 05.31 132
664 제100회! 조선족 민속장기 고수들 연길서 격돌! 05.29 162
663 '중국조선족무형문화유산총서 및 디스크 발행의식' 연길서 05.28 92
662 '옥상 묻지마 살인' 중국동포…5시간 전 고시원서 또 살해 05.22 160
661 애심여성 리더들 남미주에 뜨다 05.20 122
660 70만 LA한인회, 고국·타지역 동포와 교류 첫걸음 05.16 135
659 중국인 상대로 마약 판매한 조선족 등 13명 구속 05.15 170
658 청춘례찬 - 2019 대련시조선족청년교류회 진행 05.14 244
657 점점 커지는 차이나타운… 그 뒤엔 조선족 '여성 파워' 05.06 192
656 천진조선족상회, '사회자본과 기업경영' 특강으로 공동체모임 펼쳐 05.05 194
655 중국조선민족사학회 제3기 리사회 제1차 회의 북경서 열려 04.30 159
654 전통 활 맥 잇는 ''중국•대련 제1회 조선족 전통궁도문화 교류대회'' 04.29 1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