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조선어언론매체 전방위적 협력시대 열다

페이지 정보

조회 232회 작성일 2019-05-30 12:33

본문

 

중국조선어언론매체 전방위적 협력시대 열다

편집/기자: [ 유경봉 ] 원고래원: [ 길림신문 ] 발표시간: [ 2019-05-30 09:10:32 ] 


 39b242332c64f20f1b64232a0983ff67_1559187169_80915.jpg

‘제2회 조선어매체협력회의’에 참자한 조선어 매체 대표와 실무진들/정현관기자 촬영

‘제2회 조선어매체협력회의’ 5월 28일 장춘서

29일 오전, 북경과 동북3성에서 온 우리글 방송국, 신문사, 잡지사와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연변주당위 선전부 등 15개 중국 조선어 매체와 기관단위의 대표와 실무진 30여명이 장춘에 모였다.

중국조선어언론매체의 교류와 협력을 활성화하여 민족의 우수성을 알리고 민족의 발전을 도모하기 위하여 중앙인민방송국 조선어부와 길림신문사에서 공동으로 주최한 ‘제2회 조선어매체협력회의’가 작년에 이어 올해 또 장춘에서 개최되였다.

이날 회의에서 주최측인 중앙인민방송국 조선어부 김광영 주임이 환영사를 하였다.

길림성민족사무위원회 조선어문협력처 박문수 처장은 연설에서 민족의 우수한 전통문화를 잘 전파하고 발전시키는 것은 우리가 공동으로 직면한 시대적 과제인바 우리가 공동인식을 가지고 힘을 합쳐 구체적인 조치들을 내놓아 매체협력을 더 깊이있고 실속있게 추동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변주당위 선전부 김장호 부부장은 연설에서 새중국이 창립되여 70년래, 당과 국가의 관심과 지지하에서 조선어매체는 당의 민족정책을 선전하고 민족의 우수한 문화를 홍보하며 민족단결을 증진하는 면에서 중요한 작용을 일으켰다면서 정치적, 대국적, 전략적인 높이에서 출발하여 조선어매체의 여론진지를 부단히 확대하며 전매체시대에 더욱 강한 인도작용을 발휘할 것을 부탁했다.

우리글 방송, 언론, 출판 등 여러 분야의 단위 대표들은 소속매체의 현황과 위챗공식계정 운영경험 등을 소개하고 뉴미디어시대에 조선어매체가 직면한 문제와 고민, 매체 융합에 대한 소견을 교류하였으며 자원과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회의는 이 자리에 모인 조선어 매체의 모든 기사(컨텐츠)를 공유하고, 공유 시 저작권을 존중할 데 관한 공동인식을 달성했다 

 

원문웹주소:  http://www.jlcxwb.com.cn/sports/content/2019-05/30/content_242259.htm 

Total 511건 1 페이지
发展探究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511
조회 31회 작성일 2019-11-18
31 2019-11-18
510
조회 39회 작성일 2019-11-06
39 2019-11-06
509
조회 203회 작성일 2019-07-19
203 2019-07-19
508
조회 220회 작성일 2019-07-19
220 2019-07-19
열람중
조회 233회 작성일 2019-05-30
233 2019-05-30
506
조회 865회 작성일 2019-01-29
865 2019-01-29
505
조회 638회 작성일 2019-01-18
638 2019-01-18
504
조회 877회 작성일 2018-11-28
877 2018-11-28
503
조회 739회 작성일 2018-11-12
739 2018-11-12
502
조회 583회 작성일 2018-10-30
583 2018-10-30
501
조회 654회 작성일 2018-09-28
654 2018-09-28
500
조회 597회 작성일 2018-09-21
597 2018-09-21
499
조회 1049회 작성일 2018-07-03
1049 2018-07-03
498
조회 612회 작성일 2018-05-09
612 2018-05-09
497
조회 733회 작성일 2018-02-14
733 2018-02-14
496
조회 1504회 작성일 2018-01-30
1504 2018-01-30
495
조회 793회 작성일 2018-01-27
793 2018-01-27
494
조회 810회 작성일 2017-12-12
810 2017-12-12
493
조회 2525회 작성일 2017-10-20
2525 2017-10-20
492
조회 761회 작성일 2017-09-19
761 2017-09-19
게시물 검색

카테고리

카테고리
 时事新闻
 敎育新闻
 数据新闻
 人物新闻
 关联新闻
发展探究